바로가기 메뉴

생명의 삶
생명의 삶 방영 매일 00:00 | 업데이트 매일 00:00

바로가기
18:16
이해영

세상 나라 왕을 거부하시고 하늘나라 왕 됨을 보이시다 (마가복음 6:45~56)

등록 2019.01.17
  • 페이스북
  • 트위터
  • BAND
미디어선교 후원 →

생명의 삶

총 17 편
  • 키워드
    검색어 입력 폼
  • 방송일
    방송년도 및 방송월 선택 폼

오늘의 말씀

45 예수께서 즉시 제자들을 재촉하사 자기가 무리를 보내는 동안에 배 타고 앞서 건너편 벳새다로 가게 하시고
46 무리를 작별하신 후에 기도하러 산으로 가시니라
47 저물매 배는 바다 가운데 있고 예수께서는 홀로 뭍에 계시다가
48 바람이 거스르므로 제자들이 힘겹게 노 젓는 것을 보시고 밤 사경쯤에 바다 위로 걸어서 그들에게 오사 지나가려고 하시매
49 제자들이 그가 바다 위로 걸어오심을 보고 유령인가 하여 소리 지르니
50 그들이 다 예수를 보고 놀람이라 이에 예수께서 곧 그들에게 말씀하여 이르시되 안심하라 내니 두려워하지 말라 하시고
51 배에 올라 그들에게 가시니 바람이 그치는지라 제자들이 마음에 심히 놀라니
52 이는 그들이 그 떡 떼시던 일을 깨닫지 못하고 도리어 그 마음이 둔하여졌음이러라
53 건너가 게네사렛 땅에 이르러 대고
54 배에서 내리니 사람들이 곧 예수신 줄을 알고
55 그 온 지방으로 달려 돌아다니며 예수께서 어디 계시다는 말을 듣는 대로 병든 자를 침상째로 메고 나아오니
56 아무 데나 예수께서 들어가시는 지방이나 도시나 마을에서 병자를 시장에 두고 예수께 그의 옷 가에라도 손을 대게 하시기를 간구하니 손을 대는 자는 다 성함을 얻으니라

 

 

오늘의 말씀요약

예수님이 제자들을 재촉해 건너편으로 보내시고는 기도하러 산으로 가십니다. 날이 저물자 제자들이 바람 때문에 힘겹게 노 젓는 것을 보시고 물 위를 걸어가십니다. 유령인 줄 알고 놀라는 제자들을 안심시키고 배에 오르시니, 바람이 그칩니다. 게네사렛에서 많은 병자가 예수님께 와 고침받습니다.
 

 

오늘의 말씀해설

물 위를 걸으신 예수님 (6:45~52)

이적 그 자체보다 중요한 것은 이적의 의미입니다. 오병이어 이적을 행하신 후 예수님이 제자들을 재촉해 건너편 벳새다로 가게 하신 것은 무리가 예수님을 정치적인 메시아로 오해할까 우려하셨기 때문입니다. 예수님 자신도 무리를 떠나 홀로 기도하러 산으로 가십니다. 환호하는 무리로 가득 찬 곳이 아니라 아버지를 독대하는 곳으로 가십니다. 제자들을 태운 배가 바다 한가운데서 진퇴양난에 빠져 있을 때, 예수님은 바다 위를 걸어서 오십니다. 유령으로 착각해 소리 지르는 제자들에게 예수님은 “안심하라 ‘내니’ 두려워하지 말라.”라고 그분의 정체를 밝히십니다. ‘내니’에 해당하는 헬라어 ‘에고 에이미’는 하나님이 모세에게 자신을 밝힐 때 사용하신 표현으로, 예수님이 여호와 하나님과 동등한 분이심을 보여 줍니다. 물 위를 걸으신 예수님은 전능하신 하나님이며, 그분은 정치적인 목적이 아니라 하나님 나라를 위해 이적을 행하십니다.

 - 물 위로 걸어오시는 예수님을 본 제자들의 반응은 어떠했나요? 상황이 달라질 때마다 믿음이 약해지지 않고 주님의 능력을 확신하는 비결은 무엇일까요?


게네사렛 치유 사역 (6:53~56)

온전한 치유와 구원 능력은 오직 주님께만 있습니다. 예수님과 제자들이 게네사렛에 이르자, 예수님을 알아본 많은 사람이 병든 자들을 데리고 옵니다. 심지어 믿음으로 예수님의 옷 가에 손만 대도 모두 깨끗하게 낫습니다. 하나님은 예수님에게 성령과 능력으로 기름 부으셔서 가는 곳마다, 만나는 사람마다 치유의 이적을 행하게 하십니다(눅 4:18~19; 행 10:38). 예수님을 만나는 것은 최고의 복입니다. 그분은 우리 영혼의 구원자실 뿐만 아니라 육신의 질고를 아시고 고쳐 주시는 사랑의 주님입니다.

 - 예수님이 계신 곳마다 사람들이 찾아온 목적은 무엇이었나요? 연약함을 온전함으로 변화시키시는 주님께 믿음으로 간구할 일은 무엇인가요?

 

 

오늘의 기도

환호하는 무리를 떠나 홀로 기도의 자리로 향하신 주님의 겸손함을 배우기 원합니다. 기도를 통해 의심과 두려움을 내려놓고 능력의 주님이 행하실 새 일을 기대하게 하소서. “안심하라, 두려워하지 말라.”라며 위로하시는 주님을 의지해 오늘 하루 힘차게 시작하게 하소서. 

 


* 생명의 삶 텍스트 콘텐츠 저작권은 두란노서원에 있습니다.

추천 동영상

    공감 나눔 4694

    댓글 등록 폼
    0/400자
    시청자 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