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생명의 삶
생명의 삶 방영 매일 00:00 | 업데이트 매일 00:00

바로가기
조호영 목사

통곡이 아닌 회개를 기다리시는 하나님 (사사기 20:17~28)

등록 2021.09.17
  • 페이스북
  • 트위터
  • BAND
PC에서 영상 시청이 원활하지 않을 경우
브라우저를 최신 버전으로 업데이트하시거나
구글 크롬 브라우저를 통해 이용해 주세요.

* VOD 플레이어는 Internet Explorer 11,
Edge, 크롬 브라우저에 최적화되었습니다.

플레이어 이용 시 불편한 사항이나 개선되었으면
하는 사항이 있다면 자유롭게 남겨주세요.
더 나은 서비스를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의견 남기기 →
닫기

생명의 삶

총 3546 편
  • 키워드
    검색어 입력 폼
  • 방송일
    방송년도 및 방송월 선택 폼

오늘의 말씀

17 베냐민 자손 외에 이스라엘 사람으로서 칼을 빼는 자의 수는 사십만 명이니 다 전사라
18 이스라엘 자손이 일어나 벧엘에 올라가서 하나님께 여쭈어 이르되 우리 중에 누가 먼저 올라가서 베냐민 자손과 싸우리이까 하니 여호와께서 말씀하시되 유다가 먼저 갈지니라 하시니라
19 이스라엘 자손이 아침에 일어나 기브아를 대하여 진을 치니라
20 이스라엘 사람이 나가 베냐민과 싸우려고 전열을 갖추고 기브아에서 그들과 싸우고자 하매
21 베냐민 자손이 기브아에서 나와서 당일에 이스라엘 사람 이만 이천 명을 땅에 엎드러뜨렸으나
22 이스라엘 사람들이 스스로 용기를 내어 첫날 전열을 갖추었던 곳에서 다시 전열을 갖추니라
23 이스라엘 자손이 올라가 여호와 앞에서 저물도록 울며 여호와께 여쭈어 이르되 내가 다시 나아가서 내 형제 베냐민 자손과 싸우리이까 하니 여호와께서 말씀하시되 올라가서 치라 하시니라
24 그 이튿날에 이스라엘 자손이 베냐민 자손을 치러 나아가매
25 베냐민도 그 이튿날에 기브아에서 그들을 치러 나와서 다시 이스라엘 자손 만 팔천 명을 땅에 엎드러뜨렸으니 다 칼을 빼는 자였더라
26 이에 온 이스라엘 자손 모든 백성이 올라가 벧엘에 이르러 울며 거기서 여호와 앞에 앉아서 그날이 저물도록 금식하고 번제와 화목제를 여호와 앞에 드리고
27 이스라엘 자손이 여호와께 물으니라 그때에는 하나님의 언약궤가 거기 있고
28 아론의 손자인 엘르아살의 아들 비느하스가 그 앞에 모시고 섰더라 이스라엘 자손들이 여쭈기를 우리가 다시 나아가 내 형제 베냐민 자손과 싸우리이까 말리이까 하니 여호와께서 이르시되 올라가라 내일은 내가 그를 네 손에 넘겨주리라 하시는지라

 

 

오늘의 말씀요약

이스라엘 자손이 누가 먼저 싸울지 묻자, 하나님은 유다가 먼저 싸우라고 하십니다. 첫 번째 싸움에서 패한 이스라엘 자손은 다시 싸울지 묻고, 하나님은 싸우라고 하십니다. 두 번째에서도 패한 이스라엘 자손이 하나님께 금식하며 묻자, 하나님은 베냐민 자손을 그들에게 넘겨주겠다고 하십니다.

 

 

오늘의 말씀해설

연합군과 베냐민의 첫 번째 전투 (20:17~23)
베냐민 지파와 싸우기 위해 모인 이스라엘 연합군 40만 명이 벧엘로 올라갑니다. 이들은 전쟁을 시작하기 전에 누가 선봉에 서야 할지 하나님 뜻을 묻습니다(18절). 하나님은 유다를 지목하십니다. 이 장면은 사사기 1장 1~2절과 비슷하지만, 싸움의 대상이 달라졌습니다. 전에 가나안 족속과 싸우기 위해 하나님 뜻을 묻던 이스라엘이 이제 동족과 싸우기 위해 하나님 뜻을 묻습니다. 영적 추락을 거듭한 이스라엘에 그들 자신이 가장 큰 대적이 되고 만 것입니다. 하나님 음성을 듣고 전투에 임했음에도 연합군은 크게 패합니다. 이스라엘은 패배 후에 다시 벧엘로 올라가 하나님 앞에 통곡합니다. 하나님이 원하시는 것은 패배에 대한 통곡이 아닙니다. 죄에 대한 진실한 회개입니다.


- 하나님 뜻을 묻는 이스라엘의 모습은 사사 시대 초기 모습과 어떤 면에서 다른가요?(18절; 1:1~2) 하나님이 오늘 내게 원하시는 회개는 무엇인가요?


연합군과 베냐민의 두 번째 전투 (20:24~28)
바른 질문에서 바른 답이 나옵니다. 첫 번째 전투에서 패한 이스라엘 연합군은 전열을 가다듬어 다시 전투에 임합니다. 하지만 이번에도 패해 18,000명이 죽습니다(25절). 이에 이스라엘은 금식하고 번제와 화목제를 드리며 하나님 앞에 통곡합니다. 이스라엘이 하나님 앞에 세 번째로 물을 때는 베냐민 지파와 싸울지 말지를 묻습니다(28절). 이는 이스라엘이 동족 간의 싸움을 그만둘 의향이 있음을 암시합니다. 이스라엘은 싸움의 선봉을 묻는(20:18) 대신, 이 싸움을 해야 할지 말아야 할지를 먼저 물었어야 했습니다. 내가 먼저 결정하고 하나님께 묻는 것은 올바른 순서가 아닙니다. ‘결정’의 주권은 하나님께 있습니다.


- 이스라엘의 질문은 세 번에 걸쳐 어떻게 달라지나요?(18, 23, 28절) 하나님 뜻을 구하는 나의 태도는 어떠한가요?

 

 

오늘의 기도

하나님께 묻고 응답받아서 움직이는 것이라며 당당한 태도를 보였습니다. 그러나 사실은 제가 원하는 바를 하나님의 응답인 양 스스로 취한 것이 아니었는지 점검해 봅니다. 하나님 뜻을 따르는 것처럼 보였으나 제 욕심대로 경솔하게 행한 죄를 철저히 회개하오니 용서하소서. 

 


* 생명의 삶 텍스트 콘텐츠 저작권은 두란노서원에 있습니다.

추천 동영상

    공감 나눔 11853

    댓글 등록 폼
    0/400자
    시청자 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