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생명의 삶
생명의 삶 방영 매일 00:00 | 업데이트 매일 00:00

바로가기
윤광서

주권자의 뜻에 따른 열방의 심판 (예레미야 49:23~39)

등록 2020.10.19
  • 페이스북
  • 트위터
  • BAND
PC에서 영상 시청이 원활하지 않을 경우
브라우저를 최신 버전으로 업데이트하시거나
구글 크롬 브라우저를 통해 이용해 주세요.

* VOD 플레이어는 Internet Explorer 11,
Edge, 크롬 브라우저에 최적화되었습니다.

플레이어 이용 시 불편한 사항이나 개선되었으면
하는 사항이 있다면 자유롭게 남겨주세요.
더 나은 서비스를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의견 남기기 →
닫기

생명의 삶

총 3226 편
  • 키워드
    검색어 입력 폼
  • 방송일
    방송년도 및 방송월 선택 폼

오늘의 말씀

23 다메섹에 대한 말씀이라 하맛과 아르밧이 수치를 당하리니 이는 흉한 소문을 듣고 낙담함이니라 바닷가에서 비틀거리며 평안이 없도다
24 다메섹이 피곤하여 몸을 돌이켜 달아나려 하니 떨림이 그를 움켜잡고 해산하는 여인같이 고통과 슬픔이 그를 사로잡았도다
25 어찌하여 찬송의 성읍, 나의 즐거운 성읍이 버린 것이 되었느냐
26 이는 만군의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그런즉 그날에 그의 장정들은 그 거리에 엎드러지겠고 모든 군사는 멸절될 것이며
27 내가 다메섹의 성벽에 불을 지르리니 벤하닷의 궁전이 불타리라
28 바벨론의 느부갓네살왕에게 공격을 받은 게달과 하솔 나라들에 대한 말씀이라 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되 너희는 일어나 게달로 올라가서 동방 자손들을 황폐하게 하라
29 너희는 그들의 장막과 양 떼를 빼앗으며 휘장과 모든 기구와 낙타를 빼앗아다가 소유로 삼고 그들을 향하여 외치기를 두려움이 사방에 있다 할지니라
30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하솔 주민아 도망하라 멀리 가서 깊은 곳에 살라 이는 바벨론의 느부갓네살왕이 너를 칠 모략과 너를 칠 계책을 세웠음이라
31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너는 일어나 고요하고도 평안히 사는 백성 곧 성문이나 문빗장이 없이 홀로 사는 국민을 치라
32 그들의 낙타들은 노략물이 되겠고 그들의 많은 가축은 탈취를 당할 것이라 내가 그 살쩍을 깎는 자들을 사면에 흩고 그 재난을 여러 곳에서 오게 하리라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33 하솔은 큰 뱀의 거처가 되어 영원히 황폐하리니 거기 사는 사람이나 그 가운데에 머물러 사는 사람이 아무도 없게 되리라 하시니라
34 유다 왕 시드기야가 즉위한 지 오래지 아니하여서 엘람에 대한 여호와의 말씀이 선지자 예레미야에게 임하여 이르시되
35 만군의 여호와가 이같이 말하노라 보라 내가 엘람의 힘의 으뜸가는 활을 꺾을 것이요
36 하늘의 사방에서부터 사방 바람을 엘람에 오게 하여 그들을 사방으로 흩으리니 엘람에서 쫓겨난 자가 가지 않는 나라가 없으리라
37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내가 엘람으로 그의 원수의 앞, 그의 생명을 노리는 자의 앞에서 놀라게 할 것이며 내가 재앙 곧 나의 진노를 그들 위에 내릴 것이며 내가 또 그 뒤로 칼을 보내어 그들을 멸망시키리라
38 내가 나의 보좌를 엘람에 주고 왕과 고관들을 그곳에서 멸하리라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39 그러나 말일에 이르러 내가 엘람의 포로를 돌아가게 하리라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오늘의 말씀요약

다메섹의 모든 군사가 멸절되고 성이 불탈 것입니다. 게달과 하솔은 바벨론 느부갓네살왕에 의해 장막, 가축, 기구 등을 약탈당하고 황폐해질 것입니다. 하나님이 엘람의 활을 꺾으시고 칼을 보내시어 그들을 멸망시키실 것입니다. 그러나 말일에 이르러 포로 된 이들을 돌아오게 하실 것입니다.

 

 

오늘의 말씀해설

다메섹의 최후 (49:23~27)
심판의 불이 임하면 모든 칭송과 영화가 한순간에 사라집니다. 아람의 수도 다메섹은 군사와 교역의 중심지로, 아람을 대표합니다. 하맛과 아르밧도 아람의 대표 도시입니다. 아람은 이스라엘뿐만 아니라 주변 국가들을 잔인하게 위협했고(암 1:3) 우상 숭배를 일삼았습니다. 아람 왕 벤하닷은 ‘하닷(폭풍의 신)의 아들’이란 뜻입니다. 이들에게 하나님의 심판이 선언됩니다. 다메섹은 전성기에 ‘찬송의 성읍’, ‘나의 즐거운 성읍’이란 별명으로 불렸으나, 불에 타고 재만 남을 것입니다. 다메섹과 벤하닷의 궁전은 예루살렘 멸망 후 주전 581년 바벨론에 의해 망합니다. 이웃을 괴롭히고 악행을 일삼는 개인이나 국가는 하나님의 심판을 면할 수 없습니다.

 - 다메섹과 하맛과 아르밧에게 들려온 흉한 소문은 무엇인가요? 흉한 소문과 상관없이 항상 은혜의 삶을 누리는 비결은 무엇일까요?

게달, 하솔, 엘람의 최후 (49:28~39)
하나님의 주권이 미치지 않는 곳은 없습니다. 게달은 이스마엘의 후손으로 팔레스타인 남동쪽에 위치한 작은 나라며, 하솔도 아라비아의 작은 민족 국가입니다. 그들은 반유목민으로 물질적 풍요를 추구하며 우상을 숭배했습니다. 또 광야에 거하는 자신들을 누구도 침략할 수 없다며 성문이나 문빗장도 두지 않았습니다. 하나님은 바벨론 왕을 불러 하솔의 주요 수단들을 빼앗으실 것입니다. 엘람은 유다와는 관계없는, 바벨론 동쪽 산악 지대에 위치한 민족입니다. 막강한 군사력을 자랑하던 엘람도 바벨론에 멸망할 것입니다. 그러나 엘람은 말일(메시아의 날)에 회복되리라 선포됩니다. 하나님은 심판자요 구원자십니다. 그리스도의 재림 때까지 성도가 믿고 의지할 분은 오직 하나님입니다.

 - 엘람에 대해 말일에 예언된 일은 무엇인가요? 복음을 듣지 못한 미전도 종족의 구원을 위해 할 수 있는 일은 무엇일까요?

 

 

오늘의 기도

온 세상에 미치는 하나님의 주권이 제 삶도 주밀하게 살피심을 기억하게 하소서. 하나님을 왕이요 주인으로 모신 자로서 하나님께 찬송과 영광을 돌리는 삶을 선택하게 하소서. 오늘도 제 모든 말과 행실을 선악 간에 심판하실 하나님 앞에서 두려움으로 행하게 하소서.

 

 

* 생명의 삶 텍스트 콘텐츠 저작권은 두란노서원에 있습니다.

추천 동영상

    공감 나눔 8851

    댓글 등록 폼
    0/400자
    시청자 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