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생명의 삶
생명의 삶 방영 매일 00:00 | 업데이트 매일 00:00

바로가기
김주환

염려를 묵상하지 말고 주님 나라와 의를 구하라 (마태복음 6:25~34)

등록 2021.01.26
  • 페이스북
  • 트위터
  • BAND
PC에서 영상 시청이 원활하지 않을 경우
브라우저를 최신 버전으로 업데이트하시거나
구글 크롬 브라우저를 통해 이용해 주세요.

* VOD 플레이어는 Internet Explorer 11,
Edge, 크롬 브라우저에 최적화되었습니다.

플레이어 이용 시 불편한 사항이나 개선되었으면
하는 사항이 있다면 자유롭게 남겨주세요.
더 나은 서비스를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의견 남기기 →
닫기

생명의 삶

총 3312 편
  • 키워드
    검색어 입력 폼
  • 방송일
    방송년도 및 방송월 선택 폼

오늘의 말씀

25 그러므로 내가 너희에게 이르노니 목숨을 위하여 무엇을 먹을까 무엇을 마실까 몸을 위하여 무엇을 입을까 염려하지 말라 목숨이 음식보다 중하지 아니하며 몸이 의복보다 중하지 아니하냐
26 공중의 새를 보라 심지도 않고 거두지도 않고 창고에 모아들이지도 아니하되 너희 하늘 아버지께서 기르시나니 너희는 이것들보다 귀하지 아니하냐
27 너희 중에 누가 염려함으로 그 키를 한 자라도 더할 수 있겠느냐
28 또 너희가 어찌 의복을 위하여 염려하느냐 들의 백합화가 어떻게 자라는가 생각하여 보라 수고도 아니 하고 길쌈도 아니 하느니라
29 그러나 내가 너희에게 말하노니 솔로몬의 모든 영광으로도 입은 것이 이 꽃 하나만 같지 못하였느니라
30 오늘 있다가 내일 아궁이에 던져지는 들풀도 하나님이 이렇게 입히시거든 하물며 너희일까 보냐 믿음이 작은 자들아
31 그러므로 염려하여 이르기를 무엇을 먹을까 무엇을 마실까 무엇을 입을까 하지 말라
32 이는 다 이방인들이 구하는 것이라 너희 하늘 아버지께서 이 모든 것이 너희에게 있어야 할 줄을 아시느니라
33 그런즉 너희는 먼저 그의 나라와 그의 의를 구하라 그리하면 이 모든 것을 너희에게 더하시리라
34 그러므로 내일 일을 위하여 염려하지 말라 내일 일은 내일이 염려할 것이요 한 날의 괴로움은 그날로 족하니라

 

 

오늘의 말씀요약

무엇을 먹고 마시고 입을지 염려하지 않아야 합니다. 우리는 새나 백합화보다 귀하며, 우리에게 이 모든 것이 필요함을 아버지께서 아시기 때문입니다. 먼저 하나님의 나라와 의를 구하면 하나님이 이 모든 것을 더하십니다. 한 날의 괴로움은 그날로 족하니, 내일 일을 염려하지 않아야 합니다.

 

 

오늘의 말씀해설

새와 꽃을 보고 생각하라 (6:25~30)
염려는 인간 삶의 당연한 모습 중 하나입니다. 어떤 철학자는 ‘염려’(걱정)를 인간 실존의 모습으로 이해하기도 했습니다. 사람이 처한 형편과 나약함을 잘 아시는 예수님은 제자들에게 삶에서 맞닥뜨리는 현실적인 염려를 어떻게 다루어야 하는지 말씀해 주십니다. 하나님의 자녀는 음식이나 의복으로 인해 염려하지 말고 하나님 아버지를 의지해야 합니다. 공중의 새와 들에 핀 꽃을 보면, 그것들을 돌보시는 하나님의 세심한 손길이 엿보입니다. ‘하물며’(30절) 그분이 택하신 백성을 새나 꽃보다 더 소중하게 돌보시는 것은 당연합니다. 성도에게는 ‘하물며’의 신앙이 필요합니다. 예수님을 믿는 사람은 하나님의 사랑을 받는 존귀한 자녀입니다.


 - 하나님은 공중의 새와 들의 꽃을 어떻게 돌보시나요? 하나님께 모든 염려를 맡길 때 내 마음과 삶은 어떻게 달라질까요?


우선순위를 분명히 하라 (6:31~34)
사람은 살면서 저마다 필요한 것들을 얻기 위해 노력합니다. 하지만 성도에게 중요한 것은 ‘무엇’이 우리 삶에 가장 필요하며 우선하는지 아는 것입니다. 예수님은 의식주 문제가 기도의 핵심 내용이 되어선 안 된다고 하십니다. 먼저 하나님 나라와 그분의 의를 구하라고 가르치십니다. 그러면 하나님이 의식주를 비롯한 모든 것을 책임지십니다. 하지만 우리는 종종 하나님이 책임져 주실 ‘모든 것’에 마음을 뺏겨 하나님 나라와 뜻을 뒷전에 두기도 합니다. 그러므로 성도는 삶의 우선순위가 하나님을 기준으로 올바로 정립되어 있는지 늘 확인해야 합니다. 또한 하나님을 의지함으로 내일에 대한 염려를 떨쳐 버려야 합니다. 우리 하나님 아버지는 오늘과 내일을 다스리시는 전능하신 주관자입니다.


 - 예수님이 의식주에 대해 염려하지 말라고 하시는 이유는 무엇인가요? 하나님 나라에 삶의 우선순위를 두기 위해 내가 결단할 일은 무엇인가요?

 

 

오늘의 기도

안위와 행복을 스스로 얻으려다 염려와 근심을 쌓아 간 미련함을 떨쳐 버리길 원합니다. 세상의 그 무엇보다 저를 존귀히 여기시는 주님! 제 작은 믿음에 은혜를 더하셔서 먼저 하나님 나라와 의를 구하게 하시고, 제 삶을 책임지시는 주님의 손길 안에서 만족하게 하소서.

  


* 생명의 삶 텍스트 콘텐츠 저작권은 두란노서원에 있습니다.

추천 동영상

    공감 나눔 9596

    댓글 등록 폼
    0/400자
    시청자 문의